skip to Main Content
보도자료

내원하시는 모든 고객님들을 내 가족처럼 소중하게 생각합니다.

[중앙일보] 비용과 시간, 두 마리 토끼를 한꺼번에! “하루완성 충치치료”

작성자
강북다인치과
작성일
2010-01-28 13:35
조회
184
회사원 박충치(가명, 38세)씨는 얼마 전부터 치아통증이 찾아왔다. 가끔 괜찮다가도 찬물을 마실 때면 잇몸까지 시리고, 한 밤중 통증으로 깊이 들었던 잠에서 깰 정도다.

아무래도 근 5년간 치과는 생각도 못할 정도로 바쁘게 살았던 모양이다. 한편으론 뿌듯하지만 건강관리에 신경 쓸 시간도 부족하다는 생각에 조금은 서글픈 마음도 든다. 이렇게 아플때면 충치들을 빨리 해치워야겠다는 생각이 절실해진다. 치아가 건강해야 맛있는 음식도 즐겁게 먹을 수 있기 때문이다.

며칠이 지나고 통증이 조금 가라앉자 P씨는 충치치료는 나중으로 넘기자며 웃어버렸다.‘바쁘기도 하고, 통증도 가라앉았으니까’ 하며 웃어보지만 마음 한구석이 편치만은 않다.

어느 날 충치들을 이대로 방치했다가는 상당수의 치아를 뽑고 임플란트를 해야 할 것 같다는 두려움이 엄습해 왔다. 임플란트는 아픈 것은 둘째치고라도 비용부담이 만만치 않기 때문이다.

결국 미리미리 해두는 게 최선이라고 생각을 굳힌 P씨는 시간을 내 충치치료를 받기로 결심하고 여기저기 수소문 한 끝에 주위의 추천을 받아 수면임플란트 외에도 “세렉”이나 “라미네이트” 등의 치료로 유명한 S다인치과를 찾아갔다.

“충치 치료가 하루 만에 끝난다고요?”

넉넉잡아 2주일의 치료를 예상했던 박씨는 에스다인치과에서 상담을 받고는 깜짝 놀랐다. 아무리 스피디한 시대라지만 요즘에는 최신장비인 세렉을 이용하여 충치치료도 하루 만에 끝날 수 있다는 말을 들었기 때문이다. S다인치과에서는 박씨가 심각하게 고려했던 비용과 시간걱정을 한방에 날려버렸다. P씨는, “치과 의료기술의 발전을 몸으로 실감했다.”라며 감탄사를 연발했다.

▶ 충치치료도 미리미리! 여우 잡으려 호랑이 끌어들여선 안 돼!!

치아 우식증, 흔히 충치라 불리는 이 증상은 입안에 남아있는 음식물 찌꺼기와 구강내의 세균이 이빨에 달라붙어 부패할 때 발생하는 산에 의해 치아가 파괴되는 현상이다. 이 충치가 발견되었을 땐 바로바로 치료해 주는 것이 좋다.

이때 생기는 통증은 매일 지속되는 것이 아니고 괜찮다가 가끔 아픈 경우가 많아서, ‘조금만 버티면 괜찮아 질 것을 굳이 돈 주고 치료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하게 된다면 큰 오산이다. 세균들이 점점 더 파고들어가 신경까지 도달할 경우 신경치료, 더 나아가서는 임플란트까지 고려해야 할 상황이 올 수도 있다.

얕보고 넘겨 임플란트를 해야 할 상황이 올 경우 환자는 가격을 보고는 깊은 한숨을 내쉬게 될 것이다. 일반 충치치료와 임플란트의 가격대비는 정말 “하늘과 땅” 차이다. 만약 멀쩡하던 치아에 충치가 처음 발견된다면 그 수준에서 치료하는 것이 좋다. 괜히 미루고 미루다간 건강한 치아를 위해 더 큰 비용을 지불하게 될 테니까. <소 잃고 외양간 고치지 말라>는 말은 이럴 때 쓰는 것일지도.

▶ 1일 충치치료의 해답! “신속함과 확실성” 보여주는 ‘세렉’

앞서 언급한 충치, 즉 치아우식증으로 인해 파괴된 치아를 다양한 재료를 이용해 메꾸고 덧발라서 치아자체의 기능과 심미를 회복하는 것이 충치치료이다.

치료의 과정은 대충 이렇다. 상담을 거쳐 세균 제거 작업을 하고, 재료를 가지고 제거된 치아부분을 때우는 것이다. 이 과정은 보통 여러 번 치과를 방문해야 했기 때문에 바쁜 직장인과, 수험생을 비롯한 학생들은 대부분 치과방문이 귀찮기 일쑤였다.

이런 “귀찮았던” 치료에 S다인치과가 해답을 제시했다. S다인치과에서는 국내에 몇 보급되지 않은 최신첨단장비 세렉을 이용해 하루 만에 충치치료가 가능하다. 치아가 심하게 손상되어 남아있는 치아의 양이 적어 치아의 기능을 충실히 시행하지 못할 때도 CROWN(크라운)이란 보철 클리닉 시술을 이용해 신속한 치아의 복구를 가능케 해준다.

또 에스다인치과에서는 도재 제작실을 병원 내 자체 운영한다. 충치치료 후 치아를 보호해주는 도재는 제작하는 데만도 시간이 꽤 걸린 것이 사실이었다. 허나 병원 안에서 운영하는 도재 제작실 덕분에 S다인치과에서 치료를 받을 경우, 빠르면 2시간 이내에도 치료가 가능하다. 이정도면 충치로 고생하는 바쁜 현대인들도 구미가 당기는 해결책이 아닐까 싶다.

충치를 미리미리 치료할 경우 주머니에서 샐 수도 있는 큰돈을 막을 수 있다. 반년에 한번 치과에 방문하여 상태를 체크하는 습관도 좋은 경우이다. S다인치과에서 당신의 건강한 치아를 준비하는 것은 어떨까. 평일엔 9시까지 야간진료중 이라는 정보까지 잊지말고 챙겨두자.

자료출처: S다인치과 정명호 원장

<본 자료는 정보제공을 위한 보도자료입니다.>

 

 

기사원문보기
Back To Top